옥천군, 읍·면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상태바
옥천군, 읍·면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 손갑철 기자
  • 승인 2020.09.05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니터링으로 맞춤형 복지 강화
찾아가는 복지서비스 실현을 위해 노력
【옥천=코리아프러스】 손갑철 기자 = 옥천군 관계자가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보건복지서비스 모니터링을 위한 회의를 하고 있다. (사진=옥천군)

【옥천=코리아프러스】 손갑철 기자 = 충북 옥천군은 읍·면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모니터링을 통해 코로나19 대비 취약·위기가구 발굴 등 맞춤형복지서비스 사각지대가 없도록 힘쓰고 있다.

군은 지난 7월 28일~8월 4일까지 2020년 상반기 읍·면 행정복지센터를 찾아 효율적인 업무 수행을 위한 컨설팅의 시간을 가졌다.

이번 컨설팅에서는 상담 기록지 작성과 복지사각지대 발굴 건수 등 미흡한 부분에서는 실적 향상을 독려하고, 읍·면 맞춤형복지팀이 나가야 할 방향에 대해 토론했다.

군에 따르면 상반기 읍·면에서 발굴한 △복지사각지대 발굴건수는 4943건 △대상자 방문 및 상담 횟수는 1만1086건 △통합사례관리 대상자 서비스 연계건수도 221건에 달하는 등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를 실현하기 위해 많은 성과를 올렸다.

강호연 주민복지과장은 “코로나19 감염병 위험 속에서 복지 혜택을 받지 못하는 위기가구가 발생하지 않도록, 읍면 맞춤형복지팀과 협업해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힘쓸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옥천군은 현장에서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적극 추진하기 위해 지난 2017년 7월 동이면을 시작으로 읍·면 맞춤형복지팀을 순차적으로 확대했다.

지난 1월부터는 모든 읍·면에 맞춤형복지팀을 확대 신설해 취약계층을 직접 찾아가는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노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