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충사 달빛 아래 축제, 아산시 밤을 밝혀
상태바
현충사 달빛 아래 축제, 아산시 밤을 밝혀
  • 강경화 기자
  • 승인 2019.10.05 2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산=코리아프러스】 강경화 기자 = 현충사가 야간에 개장하고 있다.

【아산=코리아프러스】 강경화 기자 = 현충사가 야간에 개장하고 있다.

충남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문화재청 현충사관리소와 함께 ‘현충사, 달빛 아래 축제’ 슬로건으로 3일 개장, 5일까지 매일 오후 6~9시까지 축제의 밤을 밝힌다.

메인 무대인 충무문 앞에서는 매일 밤 별빛콘서트가 열린다.

퓨전뮤직 앙상블과 창작무용, 국악 등 여러 가지 공연을 접할 수 있다.

현충사 경내 활터와 구현충사 앞에서는 미니콘서트가 열린다.

클래식 음악, 성악 등 관람객과 소통하는 공연을 맛볼 수 있다.

또 고택 내에서는 전통 차 예절체험 및 시음을 할 수 있다.

그 외 샌드아트, 탁본체험 등 여러 가지를 보고 듣고 경험할 수 있다.

현충사는 충남 아산시 염치읍 백암리 방화산 기슭에 자리잡고 있다.

특히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정신과 위업을 선양하기 위한 곳으로 이순신 장군 탄신일인 4월 28일을 기념해 매년 정부주관으로 제전을 올리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