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망하지 않아 나라가 뽀개진다.
상태바
책망하지 않아 나라가 뽀개진다.
  • 강경화 기자
  • 승인 2019.09.15 1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종=코리아프러스】 강경화 기자 = 부모가 나라보다 자기 지식이 먼저이며 '자기자식 사랑이 먼저'라고 생각하고 있어 나라가 뽀개지고 있다.

이는 부모를 책망하지 않는 부모의 부모 잘못이다. 자기자식 사랑이 먼저라고 생각하는 책임감 때문이다.

잘못을 잘못이라고 말 하지 못하고 가르치지 못한 것 때문이다. 목적을 달성하기 위한 수단과 방법이 최고라는 생각이다.

속도가 아니라 방향이다.

잘못을 회계하는 것이 해결방법이다. 책망을 통해 나라가 뽀개지는 것을 막아야 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